./../../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프레임
(Frame)

(Suspension,Fork)
드라이브
(Drivetran)
브레이크
(Break system)

(Wheels)
기타부품
(ETC)
안전장구
(Protective gear)
공구
(Tool)
브이-브레이크 시스템 (V-Break System) 디스크-브레이크 시스템 (Disk-Break System)  

좌측 그림은 시마노의 림 브레이크 구조도이다.
브레이크 암과 페드등 기본 구조는 매우 간단하며 수많은 브레이크들의 구조또한 비슷비슷하다. 브레이크를 셋팅할적 패드가 림표면에 일정하게 붙게 설정해야 하는데 그것은 4번 그림을 보면 원형처럼 생긴 와서가 있는데 이것이 패드를 상하좌우로 움직이게 해준다. 그러므로 패드용 너트를 조이기 전에 반드시 평행하게 맞춘다음 조여줘야 한다.

그리고 또하나의 셋팅인 암 정렬이 있다.
암정렬이란 브레이크 암이 림을 중간으로 하여 양쪽에 대칭구조로 되어 있는데 림과 떨어진 간격이 양쪽이 일정한것이 좋다.
이것을 조정하는 것이 3번 볼트이며 양쪽에 동일한 위치에 존재한다.
이것은 각각의 암이 밖으로 나가는 탠션을 조정하는 장치인데.. 브레이크 케이블은 11번과 같이 장착되기때문에 양쪽 암에 똑같은 힘으로 밀고 있다면 한쪽으로 쏠리게 되어 있다. 그러므로 상대적으로 한쪽이 조금 강하게 탠션을 조정하는데 이것의 차이는 그리 크진 않는다.
텐션을 너무 강하게 하면 레버가 뻑뻑해져서 손가락에 무리가 올수 있다. 그러므로 자신이 취할수 있는 강도를 유지하거나 조금더 헐겁게 해주는것이 좋다.

좌측에 있는 3가지의 브레이크들은 현재 판매되고 있는 회사들의 제품으로 첫번째는 파울 두번째는 아비드 세번째는 시마노제품이다.
모양이 다르다고 기능또한 다르다고 생각할 필요는 없다.
어차피 림에 패드가 달라붙으면서 제동하는 방식이므로 작용점은 거의 동일하다.

이제는 레버다!
레버는 매우 간소해보이지만 사실 매우 중요하다.
자전거에서 제동장치를 제거하면 운송용 장비로서의 효용성이 전혀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렇다면 무엇이 중요한것인가?
그것도 브레이크가 아닌 레버가?
레버에는 총 3가지의 조정요소가 숨겨져 있는데 이것들을 한번 살펴보자.
그림에서 1번은 이미 전에 여러번 말을 했던 케이블 조정용 다이얼이다.
이것은 정렬된 패드를 림에 일정한 거리를 유지할수 있도록 조정할수 있다.
너무 당연한가?
그렇다면 다음것을 보자
2번 볼트는 어디에 사용하는것일까?
이것은 레버의 스타트지점을 조정해주는 장치로서 손가락이 짧은 사람은 상대적으로 레버가 안쪽으로 위치해 있어야 한다. 이것을 2번 볼트가 담당해주는 것이다.

그 다음 이 그림에서 잘 표현이 되질 않았는데 6번쯤 되는 위치를 아랫쪽 사진에서 보면 조일수 있는 볼트가 있는게 보일것이다. 이것은 어떤 기능을 하는가? 각각의 회사마다 스피드 다이얼,파워글라이더..등 수많은 이름을 새워 광고하지만 모두 같은 기능을 수행하는 장치로서 레버의 운동거리 대 브레이크암 이동거리 비율을 조정하는 장치이다. 쉽게 말해서 작은 힘으로 패드가 강하게 림을 조일수 있냐? 하는것을 조절하는 장치이다. 브레이크가 강할수록 레버의 유격은 커지면 약할수록 레버는 적게 움직인다.

강한것이 좋다고 무조건 조여서도 않되는 이유가 앞으로 고꾸라 지던가 뒷바퀴가 슬립이 일어난다. 그러므로 자신의 손가락 힘에 비례하게 설정해야 하는데 조이는 힘이 적은 사람이라면 이 다이얼을 조금 조여서 레버는 조금 많이 움직이는 대신 브레이크암은 적게 움직여서 림에 조이는 힘을 높게 설정하고 손의 힘이 좋은 사람은 그 반대로 설정을 해야 한다.

이 부분을 설정하기가 제법 힘이 든다. 그러므로 조금씩 조정하면서 자신에게 맞는 포시션을 찾는것이 좋다. 물론 싱글트랙처런 커브가 많다면 빠른 응답을 요구할수도 있기때문에 다이얼을 풀르고 2번 볼트를 조여서 레버가 최대한 적게 움직이게 설정을 해도 좋다.

어떤가?
결코 만만치 않은 부분일 것이다.
다른건 둘째치고라도 2번 볼트를 이용해서 자신의 손가락 크기에 맞게 설정하는 버릇을 들여야 손가락에 쌓이는 피로를 줄일수 있을것이다.
보편적으로 손가락 끝에서 두번째마디 사이에 레버가 오면 적당하다고 말을 하니 그 정도에 위치시키도록 하길 바란다.

우측사진들은 시판되고 있는 레버들로 많은 제품들이 있다. 기능도 거기서 거기고 가격도 특이한 제품외에는 그리 차이가 크지도 않으니 디자인만 보고 구입해도 크게 후회하진 않을것을 생각이 된다.

단 핑거(레버에 올려놓을수 있는 손가락 개수?)가 2핑거와 3핑거가 있는데 3핑거는 상대적으로 길어서 손이 작은 사람에겐 그리 좋지 못하니 2핑거용을 사용하길 권장한다. 반대로 손이 거대한대 2핑거용을 사용하면 너무 작을것이다. ^_^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