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프레임
(Frame)

(Suspension,Fork)
드라이브
(Drivetran)
브레이크
(Break system)

(Wheels)
기타부품
(ETC)
안전장구
(Protective gear)
공구
(Tool)

우측에서 보이듯 하드테일 프레임의 기본적이 구조이다.
구조를 살펴보면 탑튜브(top-tube)와 다운튜브(down-tube)를 지탱해주는 헤드튜브(head-tube)와 싯튜브(seat-tube)가 있으며 뒷쪽에는 싯스테이(seat-stay)와 체인스테이(chain-stay)로 나눠진다.
그다음이 드로풋(dropout)이 있으며 바텀브라켓튜브(BB tube)로 모든 프레임은 이와같은 기본적이 구조를 나타낸다.

여기서 가장 메인이 되는 튜브는 탑튜브와 바텀뷰브이며 기술이 가장많이 들어가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 두가지의 튜브가 프레임 전체 무게에 영향을 미치기도 하며 프레임 자체 탄성을 좌우 하기도 한다.
그래서 각각의 회사마다 독특한 구조로 출시하는데 옆의 샘플사진은 케논데일의 하드테일 프레임이다.

**참고로 요즘은 싯스테이가 카본으로 되어진 프레임을 여러회사에서 출시하기도 한다.**

좌측에서 보이는 프레임은 요즘 유행(?)하고 있는 하이브리드 방식의 XC전용 프레임이다.
구조 기본적인 하드테일과 동일하며 리어쪽에 샥이 장착되어 있고 체인 스테이쪽에 피봇이 없다는 장점(?)이 있다
구조가 간단하여 힘손실이 적으며 무게또한 가볍게 가공이 가능하지만 구조상 단가가 비싸진다는 단점을 지니고 있다
그림만 보더라도 어떻게 동작하는지는 쉽게 판단이 될것으로 생각된다.
아랫쪽 체인스테이가 카본으로 되어 있어 이부분이 휘면서 리어트레벌이 형성되는데 이런 방식이 아니더라도 하이브리드 방식은 많이 있다.


본 구조는 케넌데일의 스카펠 프레임이다.


우측에서 보이는 프레임은 풀샥프레임으로서 기본적인 프론트쪽 튜빙구조는 비슷하나 뒷쪽에 싯스테이가 없고 스윙암이 존재한다.
풀샥은 위의 하이브리드방식과는 다르게 체인스테이쪽이 일체형이 아닌 피봇(관절)구조로 되어 있다 구조가 복잡하지만 이러한 방식을 이용하게 되면 설계자 마음대로 힘을 이동시킬 수 있다 결국 풀샥이 지닌 단점을 극복하고자 하는 스윙암구조가 많이 탄생되었다.
그리고 풀샥은 다운힐(프리)용도 많이 있는데 이런 종류의 프레임들은 가볍거나 힘손실을 생각할필요가 없으므로 상대적으로 강하게 설계가 되며 충격흡수및 조향성에 많이 취중되어 설계가 이뤄진다.
결국 무거워질수밖에 없다. 그러나 과거에 비하여 많이 경량화(?)되어진것은 사실이다.

우측에 있는 프레임은 케넌데일의 제킬모델로서 프리라이딩용으로 설계되어진 프레임이다.
보면 쉽게 알겠지만 림브레이크용 마운트가 없다.
무게보다는 안정된 브레킹이 우선되어져야 하므로 제대로 설계가 되었다고 생각할수 있다.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