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정글뉴스
 

쾌청한 가을날을 점심에 일어나서 어찌나 섭섭하던지..
(조금 일찍 일어나서 광화문 거리를 좀 거닐려 했는데 젠장)

지하철에서 나오니 친박단체의 확성기 소리가 소란스럽다.

이들의 규모가 다시금 커지는거 같은데
작년 말부터 올해 초까지 이어졌던 촛불은 다 어딜 간것인지 단지 한때 유행이었을뿐인가?

시끄러운 확성기 소리도 지하에 위치한 소극장에선 무용지물
이곳은 또 다른 세상같이 고요하다.(연극이 시작되면 다른세상이 되긴 함)

포스터를 보면 그냥 가볍게 볼수 있을거 같은 기분이 들며
실제 연극도 그 기대를 충분히 부응해준다.

시작부터 관객들 분위기 업을 잘 하는 주인
(코믹연극은 초반에 빗장해제가 필수, 그래야만 웃음소리로 이어질수 있으니)
각각의 캐릭터가 뚜렷한 등장인물들
하지만 물과 기름같은 인물이 없다보니 모두들 적당히 잘 섞이는 맛이 있다.

연기도 멋지고 내용연결도 크게 무리 없어보이는데
가볍게 볼 수 있도록 전체적으로 밝게 업(?)된 톤을 유지하면서
발생하는 사건들도 바로바로 해결하는 흐름의 특징때문인거 같다.

한사람 한사람 파고들면 애환이 있을거 같지만 깊게 들어가진 않는다.
아무런 배경설명 없이 지나가버리면 흐름상 의문점들이 머리속에 생길 수 있는데
다들 배경설명을 짤막하게 하기때문에 그런 찝찝함도 남진 않는다.

그러나 일부 내용은 사회 문제인 품목들이라서 씁쓸할수 있지만 특유의 해결책(?)으로 넘긴다.
(이들로서는 해결 할 수 없는 일들은 해결하려 애쓰지 않기때문에 내용이 매우 담백한 기분이 듬)

박장대소 할 부분이 없다보니 코믹연극이라기 보단 가볍고 밝은 유쾌한 연극이다.
(이런류는 뭐라 해야 할지 모르지만 유쾌한 드라마 정도?)
전체적으로 연결이 좋아서 지루하지 않으나 북한여성 관련은 조금은 무겁게 다룰려 했는지
그 부분에선 갑자기 리듬이 깨지면서 심파극이 되는 통에 업된 기분이 나락으로 떨어져 버려 이도 저도 안되버린다.
(슬픈 내용이라 슬퍼해야 겠지만 심장 박동이 순간의 변화를 따라가질 못하니)
이렇게 리듬이 맞지 않으면 그 이후 몸의 반응은 졸음.
그 짧은 독백의 순간에 졸립다고 느끼는 아쉬운 일이 발생.

수많은 사건들이 즐비할텐데 그런것들로 좀더 채워넣고
분위기를 약간 낮추는 정도에서 끝냈으면 매끄럽게 진행됬을거 같은데 지하로 파고들려 하다니
(할머니의 과거내용도 조금은 덜 깊게 다뤄줬으면.. 가볍게 넘어가기엔 불만족스러운 주제긴 하지만)

더도 덜도 말고 그 곳 주인처럼 딱 그정도의 배경설명으로 끝내면 좀더 개운했을거 같은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전체적인 흐름에 큰 무게를 얹으려 하지 않았기때문에
(여행지라는 배경때문에 그렇게 한것인지 모르겠음)
연극의 막이 내려갔을때 가볍게 나올 수 있었고
버스안에서도 머리속이나 가슴 속 어디에도 별다른 찌꺼기 같은게 남아있지 않았다.

깊게 생각할 소재를 제공하는 연극도 좋지만
물 흐르듯 함께 흐르다가 다 흘러버리면 아무것도 안남는 이런 연극도 참 좋은거 같다.
어느정도 시간이 흐른뒤 이 연극이 떠오른다면 그 나름대로 기분좋은 일이지 뭐.. ^_^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연극/공연 ]   가마귀 2018-07-21() 오후 9:35:16
[ 연극/공연 ]   햄릿 스캔들 2018-07-14() 오후 10:00:58
[  전     시  ]   예술과 기술의 실험(E.T.A) 또 다른 시작 2018-07-11(수) 오후 10:31:50
[  D i a r y ]   이상하게 허탈함 2018-07-10(화) 오후 1:47:29
[  D i a r y ]   응? 맛이 똑같네.. 2018-07-08() 오후 11:10:28
[ 연극/공연 ]   거대 강입자 가속기의 음모 2018-07-07() 오후 8:08:19
[  전     시  ]   디지털 프롬나드 Digital Promenade 2018 2018-07-04(수) 오후 7:59:47
[  전     시  ]   보이스리스 - 일곱 바다를 비추는 별 2018-07-04(수) 오후 7:16:08
[ 연극/공연 ]   연연 2018-06-30() 오후 9:00:30
[ 연극/공연 ]   판소리완창 정신예의 심청가 동초제 2018-06-23() 오후 10:52:40
[  D i a r y ]   오랜만에 바뀐 앞자리 2018-06-21(목) 오후 2:24:29
[  전     시  ]   샤갈 러브 엔 라이프 외 2018-06-19(화) 오후 9:23:35
[ 연극/공연 ]   쥐가 된 사나이 2018-06-16() 오후 7:35:09
[ 연극/공연 ]   오해 2018-06-09() 오후 11:07:15
[ 연극/공연 ]   2018-06-02() 오후 9:44:47
[  D i a r y ]   다 먹고 살자고 하는거라지만.. 2018-05-31(목) 오후 2:12:52
[  전     시  ]   위대한낙서전(展) : OBEY THE MOVEMENT 2018-05-30(수) 오후 10:13:49
[ 연극/공연 ]   판소리완창 유영애의 심청가 강산제 2018-05-26() 오후 11:22:07
[  전     시  ]   제9회 디자인아트페어 2018 외 2018-05-23(수) 오후 10:41:20
[ 연극/공연 ]   더 파르스(The Farce) 2018-05-20() 오전 12:22:16
검색 : Page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다음




Copyright 2003-2018 ⓒ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