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올린이 : 김종호 | 삭제하기 |수정하기)
하늘의 천 (작자 : 윌리엄 버틀러 예이츠)




내게 금빛과 은빛으로 짠

하늘의 천이 있다면,

어둠과 빛과 어스름으로 수놓은

파랗고 희뿌옇고 검은 천이 있다면,

그 천을 그대 발 밑에 깔아드리련만

나는 가난하여 가진 것이 꿈뿐이라

내 꿈을 그대 발 밑에 깔았습니다.

사뿐히 밟으소서, 그대 밟는 것 내 꿈이오니.
  He Wishes for the Cloths of Heaven
William Butler Yeats


Had I the heaven's embroidered cloths

Enwrought with golden and silver light

The blue and the dim and the dark cloths

Of night and light and the half-light,

I would spread the cloths under your feet:

But I, being poor, have only my dreams;

I have spread my dreams under your feet;

Tread softly because you tread on my dreams.
도련님(1)
(2010-01-18)
[삭제]
갑자기 생각났네요.ㅋ 감사합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번호 제목(작자)[첨언] 딱! 천편만 외워보자! 작 성 일 접속
9 [기   타]   홀로 된다는 것(지 예) 2016-12-11 122
8 [한국시]   나치가 그들을 덮쳤을 때(마틴 니묄러(추정)) 2016-03-20 534
7 [한국시]   무제(서산대사) 2007-12-12 11863
6 [기   타]   무제(--) 2007-01-01 7405
5 [한국시]   너에게 묻는다.(안도현) 2006-12-15 7593
4 [한국시]   당신을 사랑하는 사람이(문은희) 2006-09-25 7065
3 [외국시]   > 하늘의 천(윌리엄 버틀러 예이츠) ..[1] < 2006-09-23 10347
2 [한국시]   한계령(하덕규) ..[2] 2004-10-23 7225
1 [한국시]   진달래꽃(김 소월) 2004-09-13 6787
Page : 이전 1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