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인켈 TEMA SP-1 입양기


약간은 거대한 몸집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몸무게는 가벼운 놈이다.
(개당 40Kg정도 나간다곤 하지만 부피가 커서 그런지 가벼운 느낌)
부로셔가 없기때문에 정확한 스팩은 모름.

뭐 +-3db 가청주파수 대역에서 놀태고
정격입력 150와트/최고입력 300와트 정도는 뒷쪽에 적혀있으니 그냥 보면 보이고..

스팩으로 따지면 그냥 저냥 그러 저러 하다.
(스피커 처럼 스팩이 비슷한 품목도 드믈다. 1Mhz를 재생한다거나 1Hz를 낼수 있다거나 하는 품목은 없다)

난 언제나 처럼 오됴로 하면 스피커를 이찌방으로 생각해왔다.
일단 이놈이 끝나지 않으면 다른놈은 생각도 별로 안해왔고
재력이 되주지 못하는 관계로 가격대비란 이상한 논리를 접목시켜 덤벼왔으나..

사람마다 목소리가 다르고 그 소리는
어떤사람에겐 소음으로
또 다른 사람에겐 달콤한 유혹으로 받아드리게 되는데

이놈의 주둥이에서 뽑아내는 소리는 내게 어떻게 다가올것인가?가가 가장큰 문제였다.

예전 인켈의 Pro-165의 기억을 떠올려보면
그때의 기억은 좋으나 너무 큰 덩치때문에 그 후부턴 작은놈(?)을 주로 써왔으나
실수였을까?
아니면 내 청력에 문제가?
나보고 머리통이 전반적으로 이상하다고들 하니 프로세서에 심각한 버그가 있는지
모니터스피커의 무료함을 어찌할수 없어 과감히 그리고 미친듯 톨보이로 전향했다.

물론 자본주의세상에서 말도 안되는 '가격대비 성능'이란 논리를 내세웠다.
(가격대비 젤 좋은놈은 천원짜리 스피커 두개 사서 Capacitor 한개 달면 그만인것을)

외관은 나이가 꼴랑 열살밖에 안된놈인데 조금 지저분하다.
그에 비한다면 온쿄모니터는 나이가 더 많은데도 신품에 가깝다.
(예전에 우퍼를 한번 빼본적 있는데 속은 더 훌륭하다. 뭐랄까? 공들였다고 할까?)

어떤 물건이든 사용자에 따라 달라지고 가구마냥 이리저리 옮기다보면 흔적이 남기 마련이라
외관은 여지것 그리 신경써본적이 없다. 단 내가 좋아하는 디자인은 지니고 있어야 한다.

대충 그 동안의 사람들의 테마관련 인식을 좀 말해보자면
외국제품대비 가격이 저렴하다.
같은 가격으론 국산이 이찌방이다.
하이엔드라 떠든것 치곤 마무리가 약간 아쉽다.
잘 만들어놓고 이상한 셋팅으로 바보만들어놓은 이상한 명작(?)이다...등
수없이 많은 말들이 난무하지만 잘 쓰는 사람은 잘 쓰고 싫어하는 사람은 또 싫어하는 품목

디자인은 사실 외국제품이 이쁜게 더 많다.
어쩌면 대부분 요란스럽기만 한 국내 디자인이 내 취향은 아닌거 같기도 한데....

sp-1은 뚱뚱한 몸집을 제외하곤 디자인은 조촐하다.
단지 뚱뚱할 뿐이다.
특이하지도 않고 두덩이라 하지만 네트웍은 뚱뚱한 몸안에 들어가 있는 이상한 구조..

낑낑대고 들고와서 집안에 대충 놓은 모습이 위 사진 모습인데
아직은 자리 확보가 안되서 엉성하지만
그래도 들어왔으니 CD안에 CD를 넣어보는건 당연한 일

요즘 양파노래를 좀 듣고 있으니 일단 생각없이 Play버튼을 살짝 눌러본다.

음~ 소리는 나오는군..
일단 고장은 아니다.
음~ 느낌이 없다.

양파노래가 전반적으로 처량의 극치를 달리거나 쬐끔 귀여운 노래이거나 한
노래풍이 극으로 달리는 스타일인데..

슬픈노래가 슬프게 다가오질 못하고 귀여운 노래가 귀엽게 다가오질 않는다.

셋팅의 미학?
무슨 얼어죽을 셋팅..
구겨넣기도 힘들구먼..

하는수 없다. 무반주 첼로 SACD를 넣었다.
분명히 첼로를 넣었는데 바이올린같냐.. -.,-;;
역시나 책상은 임자 만난듯 또 울고 지랄이다.

임팩트가 좀 부족하다고 할까?
쫘~악~ 깔리는 첼로의 긴~ 현 소리가 봄 아지랭이마냥 나풀나풀 공중부양을 한다.

음 벨런스가 트러지는건 아닌데..
아쉽다.
착색은 생각보다 크지 않아서 좋지만
보스처럼 편하거나 모니터처럼 정직하거나 크립쉬AV스피커처럼 쪼이는 맛이 있지도 않다.

아직 규모가 큰 음악은 이놈이 CD장을 가리고 있어서 꺼내보진 않았지만
뭐 대충 이러 저러 시간 흘러가면 CD가 알아서 기어나오거나 스피커가 알아서 자리찾아가겠지.

일단 자리나 좀 마련해야지 스피커에 기대어 자고 있으니 모양세가 영~ 우습다.
근데 인켈은 이놈을 왜 만들었을까?


**본 자료는 허가없이 사용 및 복제, 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지나가다
(2007-12-31)
[삭제]
글이 참 재미있습니다. ^^
몇 번 웃었네요....  
저도 얼마전에 165를 들였는데 중음과 저음이 심심하다고해야하나요??  저음은 좋은 것 같던데요..  즐음하세요 ^^

(2014-05-24)
[삭제]
가격이 궁금하네요.

(2014-07-14)
[삭제]
가격이 얼마대인지요?
김종호
(2014-07-14)
[삭제]
근래엔 구경하기 힘든데..(저는 팔아서 지금은 없음)
제가 구입할시 그릴있는 제품류는 100만원대였고..
지금도 특별히 변화는 없는거 같네요.
(네임벨류가 낮아서 그렇지 아주 좋은 제품이란 생각이 드네요)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번호    제목[첨언] (사용기와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는 게시판입니다.) 작성일 접속
70 [개조.자작]   자전거 LED 33와트 라이트 자작(버젼 2.3) 2010-08-22() 13218
69 [개조.자작]   중고 고출력 스위칭 파워를 실험용 전압 변환 파워로 개조하기 2010-03-28() 10227
68 [개조.자작]   나이트라이더(NiteRider)배터리 리필하기 2009-07-04() 8429
67 [개조.자작]   다른 버젼 새로운 LED드라이버를 이용한 작업용 조명 만들기 2009-01-27(화) 16872
66 [자전거관련리뷰]   시마노 PD-M970 패달 사용기 2008-09-17(수) 6878
65 [기타리뷰]   Logitec MX5500 Revolution Keyboard Mouse Set 사용기 ..[1] 2008-08-21(목) 102846
64 [기타리뷰]   XBOARD Laser 무선 키보드 사용기 2008-08-21(목) 126970
63 [기타리뷰]   WD My Book World Edition II 하루 사용기 2008-05-08(목) 7868
62 [기타리뷰]   CLD HF-9G와 DVP-NS9100ES 비교청취기 2007-12-04(화) 6754
61 [기타리뷰]   >인켈 TEMA SP-1 입양기 ..[4] < 2007-10-10(수) 11046
60 [기타리뷰]   GigaWorks T20 반년 사용기(컴퓨터용 스피커) 2007-07-11(수) 9255
59 [기타리뷰]   YAMAHA Silent Brass System 사용기 2007-07-06(금) 7596
58 [개조.자작]   자전거용 20와트 LED 라이트 제작기 ..[14] 2007-02-25() 15408
57 [기타리뷰]   GigaWorks T20 느낌기(컴퓨터용 스피커) ..[3] 2007-01-09(화) 7365
56 [ 기    타 ]   밧떼루 투척(?) 방법 (리듐2차베터리 사용하는 모든분) ..[2] 2006-08-10(목) 7954
55 [개조.자작]   새로운 LED드라이버를 이용한 작업용 조명 만들기 ..[11] 2006-07-24(월) 18372
54 [사진관련리뷰]   Sony Cyber Shot DSC-R1 느낌기(사진 없음) 2006-05-29(월) 6296
53 [기타리뷰]   mdr-ex90 이어폰 느낌(?)기 2006-05-17(수) 8120
52 [자전거관련리뷰]   HEQ-5 Pro 그냥 뜯어본후.. 2005-10-27(목) 7152
51 [개조.자작]   5와트 LED 구동회로 제작기 ..[5] 2005-08-14() 30752
Page : 이전 1  2  3  4  5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