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The Message(네가 어디 있느냐)
 

칼국수 한그릇 하니 배가 통통해져서 두드리며 마로니에 공원에 앉아서 쉬다가
시간 되어 극장을 들어서니 이전 소극장보단 좀더 편해보인다.
(오늘 연극 두편은 혜화동 남북 끝에 위치해서 많이 걷다보니 저녁엔 몸이 끈적 끈적)

이상하다.
인터넷 티켓 구매하는 곳에선 연극 공연시간이 100분이라 적혀있는데 실제론 한시간도 안되는거 같다.
(7시에 시작하는것이었으나 사람 안왔다고 좀더 늦게 시작하고 끝날때 시간을 보니 8시 초였는데
뭔가 짤랐나? 이렇게 큰 차이가 생겨날 수 있는건가?
예매처엔 80분이라 적혀있고 자체제작한 상세내용엔 100분 하지만 실제 연극은 60분?)

출연 배우가 엄청 많은데 고작 한시간이라니..
엑스트라도 아니고 저마다 모두 자신의 말들을 하는데 고작 한시간이라니..
열명이 넘는 배우들인데 이런식이면 한배우당 5분이 안된다.

그리고 이 마져도 중간에 프로젝터로 영상을 틀다보니 배우의 시간은 더욱더 짧다.

가장 큰 문제는 이 사람들이 도데체 무슨 말을 하는지 모르겠다는 것

무엇을 표현하고자 하는지는 이해되지만
표현 방식의 너무 정신 없고 앞뒤 맥락없이 덤비는등 순간 순간 그들의 주장을 듣다보면 정신사납다.
한사람 한사람 깊은 내면을 단 몇마디로 모두 읽어내는것은 점쟁이 같은 사람이나 가능한거 아닌가?
(한사람 한사람 순서대로 말을 하지만 남대문 시장에서 서로들 장사하려고 소리지는 상인들 같이 산만함)

극단적이고 표면적인만 표현되니 깊이가 깊지 않다.
(내면의 깊이는 감정이 격해진 상태에서 순같 뱉어내는 것에 일정부분은 표현되지만 그것이 전부는 아님)

자신을 옥죄고 있는 수많을 것들로 부터 해방되기란 쉽지 않은데
왜 어려운지 왜 반복하는지 왜? 왜? 왜? 왜? 라는 무수히 많은 질문의 답이 사람마다 다르기때문에
섣불리 여러명의 심리를 표현하는 것은 극 전체가 엉성해져서 붕 떠버리게 되니
적은 인원을 집중적으로 파헤쳐서 작가가 원하는 결론에 도달 및 관객에겐 감동과 공감을 줘야 할텐데
안타깝지만 이 연극은 붕 떠서 작가와 함께 허공으로 날라가버린거 같다.

좀더 많은 인터뷰를 하고 좀 더 깊은 심리를 파고 들면서 치밀하고 냉정하게 접근하며
연극의 특성을 살려서 많은 인원(다양성)보단 수를 현격히 줄이는게 낫지 않았을까?
(심리를 다루는 영화도 대부분 한두명 많아봐야 세명정도가 끝이고
인간의 고유한 특성을 표현하는것도 많은 인원이 필요한것은 아님)

모든 고뇌의 끈은 자신으로부터 나올수 있지만 그 방아쇠는 자신이 아닐수도 있기때문에
같은 주제라도 수많은 작품들이 탄생하는것인데
너무 손쉽게 접근하고 너무 쉽게 다루려 하고 너무 쉽게 결론지어버린다.

작가는 사람들의 각각의 역사를 간편한 몇마디로 모두 표현 될거라 생각했을까?
서로 다른 사람들을 모아놓고 한사람에게 주어진 시간은 단5분으로?

이 짧은 시간의 부족함을 프로젝터로 영상을 만들어 채워넣지만
이럴거면 연극이 아니라 함축적 표현이 좀더 자유로운 영화를 만들던가..
(영화라고 해서 수많은 사람들의 심리를 모두 담아낼순 없지)

기독교적 늬앙스를 풍기면서도 뼈대는 묘하게도 불교의 윤회가 그려진다.
(개인적으로 윤회는 없었으면 좋겠음. 지금도 피곤한데 또 태어나야 한다고 생각하면 살아있는 상태로 미쳐버릴지도 모름)

작가의 의도는 알거 같지만
표현하는 방법은 납득하기 어려운 연극.

그리고 합창을 할땐 화음까지는 아니더라도 음량과 톤, 발성등은 어느정도 맞춰야지
툭! 튀어나오는 소리가 제법 거슬러던데
연습때 소리가 이상하다는 것을 감독같은 사람이 느꼈을텐데 지시해서 교정하지 않나?

한술에 배부를 수 없으니 점점 좋아지면 그것으로 된거겠지만
한시간은 짧던데 차라리 조금 졸립더라도 공연시간을 약간 더 늘리는게 낫지 않을까?
1시간30분정도라면 크게 힘들지 않은 시간인데..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연   극  ]   괴테우스트펠레스(Goetheustpheles) 2017-09-26(화) 오전 12:13:04
[  연   극  ]   고발자들 2017-09-24() 오전 12:14:31
[  연   극  ]   어쩌다 안드로메다 2017-09-19(화) 오전 12:18:50
[D i a r y]   귀가 두개인데.. 2017-09-18(월) 오전 11:39:16
[  연   극  ]   두 발은 나쁘고 네 발은 좋다 2017-09-17() 오전 12:00:30
[  연   극  ]   >The Message(네가 어디 있느냐) < 2017-09-13(수) 오전 12:06:02
[  연   극  ]   두 번의 자살 2017-09-10() 오전 1:58:53
[  사   진  ]   공부하기 싫다보니.. 2017-09-07(목) 오후 11:12:08
[  연   극  ]   정글뉴스 2017-09-02() 오후 10:56:50
[D i a r y]   컴퓨터에서 나오는 열기로 요구르트 만들기.. 2017-08-30(수) 오후 7:28:35
[  연   극  ]   펜션에서 1박2일 2017-08-29(화) 오후 11:22:44
[  연   극  ]   네더 The Nether 2017-08-27() 오전 1:51:58
[D i a r y]   괜히 복잡한 도면을 골라서.. 젠장 2017-08-21(월) 오후 6:27:26
[  연   극  ]   숨비소리 2017-08-20() 오전 1:41:27
[  연   극  ]   유리동물원 2017-08-13() 오전 1:11:24
[D i a r y]   넌 뭐냐? 2017-08-07(월) 오후 8:35:29
[D i a r y]   이건? 삼디프린터 출력물 2017-08-07(월) 오전 2:34:43
[  연   극  ]   돼지사료 2017-08-06() 오전 1:01:26
[D i a r y]   삼디프린터 장만 2017-08-04(금) 오후 3:27:34
[D i a r y]   음반을 정리하다보니 2017-08-04(금) 오후 3:26:07
검색 : Page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