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펜션에서 1박2일
 

뭐에 홀린거 같다.
내가 이것을 왜 예매했을까?

오픈런이라고 무한정 길게 공연하는것도 아니니 어느순간 모르게 사라질수 있어서
미리 봐두는것도 나쁘지 않지만 아무튼 예매하게 된 이유는 잘 모르겠다.

펜션에서 1박2일? 제목에서 물씬 풍기는 가족영화?(제목보단 포스트에서 풍김)
현대판 고려장이란 내용인데
전개가 너무 빠르거나 어느때는 지루하기도 하고
템포 조절이 제대로 안되서 모두들 열심히 연기하는 것에 비하여 재미는 상대적으로 덜하다.
감동코드는 뭔가 조금씩 어긋나있어서 감동이 오려다가 빗나가는 느낌도 있고
(각 파트 개개인으로 보면 엄청 열심히 하지만 조합이 좀 이상함)

예전부터 가끔 매스컴에 나오는 치매부모를 외지에서 버리고 온다는 내용으로
치매라는게 가족들에겐 힘든 일이기때문에 이런일이 생겨나는거겠지만
흔하지 않기때문에 언론에 나오는거겠지.

인간 수명이 늘면서 노인병들이 많아지고 그중 치매나 기타 간병호가 필요한 질병들은 사회문제가 되가고 있는거 같다.
하지만 이번 정부에서 이런 문제를 어느정도 해결하려고 노력하는것이 일부 보이고 있으니
시간이 흐른 후 이런 문제는 과거의 문제로 사라질 날이 올지도 그러면 이런 연극도 사라지겠지.

연극은 맥락과는 관계 없는 것들이 막 튀어나온다고 할까?
집이 압류당할정도인데 군입대가 코앞인 다큰 자식이 부모에게 돈을 달라고 떼쓴다.
그것도 애인과 놀기 위해서 돈 달라고 한다.
난대없이 애인이 그곳까지 놀러와서 수입고기를 먹는다며 타인을 우숩게 보기도 하고.

자식은 부모의 거울이란 소리를 왜 하는지 작가는 잘 모르는것일수도 있고
고려장이란 상황을 이용하기 위하여 그의 자식을 이상하게 맞게 만들었지도 모르겠다.
(일본애들이 꾸며낸 이야기가 고려장으로 한국역사엔 고려장이 없었으며 일본애들은 실제로 부모를 버렸음)

하지만 복선으로 보이진 않는다. 그냥 완전 다른 집 아이같은 느낌이다.
지극히 부모를 열심히 모시는 부부로 보이는데 사업이 망하고 몸이 지쳤다?
그렇지만 사회복지가 더이상 받춰주질 않기때문에 버릴 수 밖에 없다?

상황상 어쩔 수 없었겠지.
어쩔수 없는 것을 억지로 하려 해서 성공하는 사례는 TV에나 나올법한 희귀한 경우일뿐
대부분 억지로 할 경우 오히려 더 망치게 된다.(누구나 노력만으로 된다면 기적이란 말이 있을리 없지)

이런 가족 드라마중 질병으로 파생되는 갈등 역시 가족간의 갈등 만큼 흔한 소재다보니
전개가 잘되면 가슴 뭉클한 훌륭한 극이 되지만 흔한 소재는 그만큼 잘 만들어지기 어렵다.

이 연극은 이것을 제대로 넘기진 못한거 같다.
어떤것을 다듬어서 될 문제는 아닌거 같아서 레어템이 될수도 있을거 같지만 모르는 일이지..

위에도 적었지만 각 파트 파트는 재미있으려하고 다들 열심히 한다.(배우의 열정이 막 느껴짐)
다만 그것들이 서로 연결이 되지 않는다.(연결이 되야 재미있으려는것이 완성되는데 그러질 못함)
각각의 내용들이 붕 뜨다보니, 보고 나서도 내용이 남지도 않고 기분도 개운하지 않다.
(아무것도 해결되지 않은상태에서 그냥 으샤으샤하며 끝나는 황당함은 뭔지.
차라리 손주가 군대라도 가던가 아니면 상투적이지만 여자친구가 돈이 엄청 많아서 돈뭉치 한개라도 던져놓던가)

그리고 치매노인들을 소재로 쓸경우 필요할땐 정신이 돌아온다는 설정은 제발좀 쓰지 말자.
신이 와서 도와주는게 차라리 낫다.
왜 현실과 동떨어지게 지들 입맛에 맞춰서 사람을 살렸다가 죽였다가 하는지..
이러면 이게 매끄럽게 연결될거라 생각하는것인가? 오히려 능력없는 작가가 억지로 짜맞춘것으로 밖엔 보이지 않는다.

낫지 않는 질병이라면 처음부터 끝까지 그 질병을 놓지 말고
그것이 사라지는 경우는 죽음 이외엔 없는 것으로 못박고 전체 줄거리를 구성해줬으면 좋겠다.

멋진 연극이 나오길 기대함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연   극  ]   괴테우스트펠레스(Goetheustpheles) 2017-09-26(화) 오전 12:13:04
[  연   극  ]   고발자들 2017-09-24() 오전 12:14:31
[  연   극  ]   어쩌다 안드로메다 2017-09-19(화) 오전 12:18:50
[D i a r y]   귀가 두개인데.. 2017-09-18(월) 오전 11:39:16
[  연   극  ]   두 발은 나쁘고 네 발은 좋다 2017-09-17() 오전 12:00:30
[  연   극  ]   The Message(네가 어디 있느냐) 2017-09-13(수) 오전 12:06:02
[  연   극  ]   두 번의 자살 2017-09-10() 오전 1:58:53
[  사   진  ]   공부하기 싫다보니.. 2017-09-07(목) 오후 11:12:08
[  연   극  ]   정글뉴스 2017-09-02() 오후 10:56:50
[D i a r y]   컴퓨터에서 나오는 열기로 요구르트 만들기.. 2017-08-30(수) 오후 7:28:35
[  연   극  ]   >펜션에서 1박2일 < 2017-08-29(화) 오후 11:22:44
[  연   극  ]   네더 The Nether 2017-08-27() 오전 1:51:58
[D i a r y]   괜히 복잡한 도면을 골라서.. 젠장 2017-08-21(월) 오후 6:27:26
[  연   극  ]   숨비소리 2017-08-20() 오전 1:41:27
[  연   극  ]   유리동물원 2017-08-13() 오전 1:11:24
[D i a r y]   넌 뭐냐? 2017-08-07(월) 오후 8:35:29
[D i a r y]   이건? 삼디프린터 출력물 2017-08-07(월) 오전 2:34:43
[  연   극  ]   돼지사료 2017-08-06() 오전 1:01:26
[D i a r y]   삼디프린터 장만 2017-08-04(금) 오후 3:27:34
[D i a r y]   음반을 정리하다보니 2017-08-04(금) 오후 3:26:07
검색 : Page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