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네더 The Nether
 

아직 8월인데 완연한 가을, 청명한 하늘이라 낮잠을 자도 상쾌한 기분이 드는 주말

포스터에 인지도 높은 배우의 얼굴이 나와서 예매하였을뿐 그외 다른 이유는 없다.
연극을 자주보게 되면 연극이 보고 싶은데 선택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싫은 날이 있다
그럴때 사용하는 방법이 인지도 높은 배우가 출연하는 연극을 보거나 오픈 런(인기없으면 문닫는 연극) 연극을 고른다.

예매한지 3주 전이라 구체적으로 몸이 귀찮았는지 아닌지는 가물가물하지만
어찌됬던 그런거 같다. ^^

초반에 좀 난해한 시작?

가상세계를 말하는건지 현실이지만 또 다른 세상을 네트워크 상에서 회원 모집을 했다는 소린지
어느정도 진행되면 자연스럽게 해결되는 문제지만 별로 중요하지도 않은 궁금증이 초반에 생겨난다.
나같은 사람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말하자면 초기 경찰같은 사람에게 조사를 받을때 그 외 모든 배경은 가상세계이다.
오직 조사 받는 두 인물과 한 경찰이 있는 그 공간만이 현실세계이다.

음.. 가상세계 이것이 키워드긴 하지만
좀 다른 시각으로 보자면 컴퓨터라는 세계속이 가상인지 현실인지 나는 그 해답을 아직 찾지 못하였다.
궤변이라 할 수 있지만
머리속 상상이란것도 에너지의 흐름속에서 만들어진 시공간속 에너지의 형상인데
수많은 전자/전기의 흐름속에서 탄생한 또다른 관념인 그 세계는 가상일까? 현실일까?
물론 그 속에서 사과가 나타났다고 해서 지금 세계의 사과와는 다른 성질의 사과라는것은 인정한다.
하지만 그것을 사과라 명명하였을 경우 그것은 사과가 된다.

이것은 허구일까?
현실의 사과와 다르기때문에?
조금더 발전하면 맛과 향, 촉감등 수많은 것을 동일하게 뇌에서 느끼게 해줄수도 있을것이다.
(지금도 인공적으로 만든 수많은것으로 이와 같은것을 만드는게 크게 어려운 일은 아니니)
그렇다면 이것도 가상일까?

머리속 과거의 기억은 모두 현실의 연속이라 진실로 여기며
전자기 속 시공간은 가상세계로 거짓이라 하면 무엇인가 이상하지 않은가

어찌됬던 이런 결론짓지 못한 공간속에서 벌어지는 인간 내면에 대한 것을 심층적으로 다룬 연극이다.

나의 상상은 범죄에 해당하는것일까?
허락된 메조히즘(피학)와 사디즘(가학) 같은것은 사회에 죄가 되는것일까?

왜 사회는 이런것을 가상세계라 칭하는 그곳에서마져 금지시키는 것일까?

이러한 것에 대한 실제 사례는 무척 많지만 일본에서 소아성애자에 대한 처벌과 만화속 속 아이 같은 그림에 대한 금지 관련 문제가 불거졌을때
일본은 그림 속 인물은 창조된 그림으로 국한될뿐 실제 아이에게 어떠한 피해도 끼치지 않는다 하여 이부분은 다르게 취급되어졌다.
(반대하는 쪽은 이런 그림을 자주 접하면 현실세계에서도 동일하게 행동하려 한다고 주장하지만 구체적인 증거를 찾기엔 어렵다고 생각됨)

반면 한국은? 음란물이라면 전방위적으로 모든것을 차단한다.
18금 딱지를 붙이는 기준도 모호한 지들 멋대로 포르노와 성인용를 구분짓는데 그 행태를 보고 있자면
우끼고 건방지고 병신같은 제도가 아닐 수 없다.
(포르노를 불법이라 하려면 지금 지상파에서 성코드를 내세우는 모든 컨텐츠부터 없애라)

이러한 것이 가상세계라는 또다른 세계속에서 벌어지고 있다면 이것은 없어져야 하는것일까?
아니면 현실세계에서 벌어지지 않으니 그냥 둬야 하는것일까?

다양한 욕구를 거부당하고 살았던 수많은 사람들
누구에게도 피해를 안주며 추구하던 모든 것을 할 수 있는 세계
그래서 그 세계속으로 걸어들어간 사람들, 그들에게 과연 돌을 던질 수 있는것인가?

생각하는 것만으로도 간음(마5:28)이라고 모 종교에선 말했던가?
생각조차 안하는것이 오히려 자연스러움에서 벗어난것이라 생각 해보진 않았을까?
(일부종교의 이런 틈 없이 조건을 내세우는것이 보기 싫을때가 종종 있음)
생각은 할 수 있으되 그것을 실행하지 않는 인내를 갖는것, 그것이 고등생물로서의 가치가 아니던가?

이 연극은 이러한 것을 날카롭게 표현한다.
어느것이 옳다 그르다를 칼로 자르듯 나누지 않으나(관객이 생각할 수 있는 여분을 남겨둠)
상상은 상상일뿐 사회에 어떠한 피해도 주지않는 쪽으로 보인다.

하지만 나는 머리속 세계도, 네트워크상의 세계도 가상이란 답을 얻지 못하였기 때문에
확실하게 손을 들지 못하지만 적어도 사회의 구성원은 일률적이지 않다는 것이며
이 수많은 경우의 수가 존재하는 이상, 많은 구멍들을 인위적으로 만들어 탈출구를 제공하지 않으면
그 사회는 붕괴할 수 있다고 믿는 편이다.

이런 관점에서 보면 이 연극 속 가상세계는 그들에겐 필요한 공간이란 입장이며
사회를 관리하는 기관이 파괴할 권한은 없다는 생각이다. 

하지만 반대인 사람들도 많이 있을것이고 이러한 다양성이 존재하고 존중받는 사회를 건강한 사회라 할 것이다.
작가가 주장하는 것이 이 다양성을 존중해야 한다는것일지도 모르겠다.

어렵지 않지만 깊은 생각을 해볼수 있는 연극
몰입할수록 재미있지만 애쓰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몰입이 된다.

일부에서 조금 발음이 새는 경향이 있어서 놓칠때가 있지만 크게 문제안되며
무척 매끄럽고 날카롭고 잘짜여진 연극인거 같다.

몇일 안남았으니 시원한 가을 이런 연극 한편 봐보는것도 좋을듯 싶다.
그리고 왠만하면 앞자리에 앉기를 추천함..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연   극  ]   고발자들 2017-09-24() 오전 12:14:31
[  연   극  ]   어쩌다 안드로메다 2017-09-19(화) 오전 12:18:50
[D i a r y]   귀가 두개인데.. 2017-09-18(월) 오전 11:39:16
[  연   극  ]   두 발은 나쁘고 네 발은 좋다 2017-09-17() 오전 12:00:30
[  연   극  ]   The Message(네가 어디 있느냐) 2017-09-13(수) 오전 12:06:02
[  연   극  ]   두 번의 자살 2017-09-10() 오전 1:58:53
[  사   진  ]   공부하기 싫다보니.. 2017-09-07(목) 오후 11:12:08
[  연   극  ]   정글뉴스 2017-09-02() 오후 10:56:50
[D i a r y]   컴퓨터에서 나오는 열기로 요구르트 만들기.. 2017-08-30(수) 오후 7:28:35
[  연   극  ]   펜션에서 1박2일 2017-08-29(화) 오후 11:22:44
[  연   극  ]   >네더 The Nether < 2017-08-27() 오전 1:51:58
[D i a r y]   괜히 복잡한 도면을 골라서.. 젠장 2017-08-21(월) 오후 6:27:26
[  연   극  ]   숨비소리 2017-08-20() 오전 1:41:27
[  연   극  ]   유리동물원 2017-08-13() 오전 1:11:24
[D i a r y]   넌 뭐냐? 2017-08-07(월) 오후 8:35:29
[D i a r y]   이건? 삼디프린터 출력물 2017-08-07(월) 오전 2:34:43
[  연   극  ]   돼지사료 2017-08-06() 오전 1:01:26
[D i a r y]   삼디프린터 장만 2017-08-04(금) 오후 3:27:34
[D i a r y]   음반을 정리하다보니 2017-08-04(금) 오후 3:26:07
[D i a r y]   늦은 이 시간 음식의 시작과 끝 2017-08-03(목) 오전 1:23:45
검색 : Page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