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삼포세대?
  연애,결혼,출산 이 세가지를 포기했다는데..

출산은 2세에게 일정기간동안은 끊임없이 수익없는 투자만을 해야 하기때문에 포기한다는건 어느정도 이해가 된다.
(자식이 잘되서 자식덕 보려고 돈을 쓰는 부모는 없다고 봄)

그런데 연애나 결혼은 왜 포기?

이말은 지금의 젊은 세대들이 이성은 돈,시간,노력등은 소비만을 한다는 생각때문이 아닌가?

오래전 어떤 논문에 보면 사람이 연애를 할땐 생산력이 상당히 향상된다는 것을 본적이 있다.
(난 이 말을 부인하는 입장인데 이유는 연애초기엔 효율성이 증대되지만 헤어지만 급추락하기때문에 결국은 같다고 우기는 입장임)

어찌됬던 연애를 포기한다는 자신의 피해의식,열등감..등으로 기인한것이 아닌가 싶다.

그리고 결혼..
결혼식을 하려면 돈이 든다. 많이 든다.
어느 매스컴에서 결혼할때 드는 비용을 통계낸적이 있었는데.. 얼추 2억정도 든다고 한다.
물론 신혼집값 1~1.5억을 포함한 돈이니 이것을 빼면 신접살림 포함해서 얼추 5천만원이 든다는 소린데..

우낀 소리다.
정말 어처구니 없는 쓰레기같은 통계다.

저 수치가 잘못됬다는 소리가 아니라

결혼할때 모든것을 갖추고 해야 된다는 생각이 어리석은 일이다.
꼭 좋은 집을 구해야 하고 신접살림을 모든것을 갖추어야 한다는등..
잘못된 인식으로 인하여 생겨나는 현상 역시 열등감때문에 생겨나는 허례허식(虛禮虛飾)일뿐이다.
(다이아반지를 왜 결혼 예물로 써야 하는지 정말 어이가 없다. <= 이건 나의 생각이 아니라 결혼할때 말한 나의 누나 생각이다.)

어른들 말씀중에 결혼을 하면 돈을 번다.라는 말씀들을 하시는데 어느정도 타당성이 있다고 생각된다.
무슨 말이냐면 혼자서 빌빌거리지 말고 스트레스를 공유하므로서 상쇄시키면 그 개개인의 효율성이 좋아지고..
1인사회나 2인사회나 유지비용은 큰 차이가 없는 반면 수입은 두배(맞벌이일경우)로 향상된다.
어차피 돈벌어서 결혼하나 결혼하고 돈을 버나.. 배후자가 같은 사람이라면 후자가 더 낫지 않겠나?
또한 더 큰 액수가 통장에 찍힌다.(각 1인 가정 두개보다 2인 가정 한개가 유지 비용이 적은 관계로)

이러한 별 이상한 말(삼포세대)를 놓고 생각해보면
우리나라 젊은 세대의 가장 큰 문제는 돈으로 신분을 상승시키려는 잘못된 가치관에서 기인한것이 아닌가 싶다.
이러한 가치관의 극단적인 단면중 한가지는 명품, 수입대비 큰 자동차, 성형수술, 화장술..등이 있을텐데

이런 가치관을 갖게 만든 주된 요인은 매스컴에서 검열없이 뽑아내는 저질 광고들이 아닐까싶다.
광고들은 사람들을 현혹시키는 주된것은 상류계층과 같은 권리를 누릴수 있다는 개소리를 많이 떠드는데
당연히 불가능한 소리.
자본주의사회에서 돈이 적은데 어떻게 같은 권리를 갖을 수 있다는 소린지..
결국은 무리해서라도 돈을 쓰던가, 그러지 않으면 뒤쳐지던가라는 이분법적인 뉘앙스를 풍겨서 자존심을 상하게 만들고 불안하게 만드는데..

이러한 저질 꼬임에 넘어갈수밖에 없는것이야 말로 사회문제라 본다.

불확실한 미래를 교묘하게 이용해서 돈벌어먹고 있는 보험사들이나
자존심을 교묘히 상하게 만들어서 무리한 과소비를 하게 만드는 사회

우리나라의 젊은세대들은 우리나라의 지배계층이 만들어낸 똥냄새나는 꼬임에 넘어가서 좌절하고 자포자기하지말고..
연애 많이 하고..
이 사람이다 싶으면 자신의 처지 생각하지 말고 소박하게 결혼해서 인생대박나기를...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D i a r y]   아~ 급해 급해.. 2011-11-12() 오전 11:06:44
[D i a r y]   서너세대 예전 컴 쓰는 사람중 ATI VGA 쓰시는 사람이라면.. 2011-11-11(금) 오후 5:22:53
[D i a r y]   왜 이러지.. 2011-11-09(수) 오후 12:11:05
[D i a r y]   포기해야 하나? (계란찜) 2011-11-05() 오후 1:14:59
[D i a r y]   으~ 콩밥 포기.. -.,-;; 2011-11-05() 오후 12:36:38
[D i a r y]   헉! 서울시립대 반값 등록금. -.,-; 2011-11-04(금) 오후 2:27:49
[D i a r y]   약물이나 심리치료로 바바리맨같은 사람들 치료가 가능한가? 2011-10-30() 오후 4:27:52
[D i a r y]   >삼포세대? < 2011-10-28(금) 오후 5:54:02
[D i a r y]   시위질 하지 말고 투표해라~ 2011-10-25(화) 오후 12:23:53
[D i a r y]   도데체 정력(精力)이란게 뭘까? 2011-10-24(월) 오후 3:37:49
[D i a r y]   고민이란건 이럴때를 두고 하는 말은 아닐텐데... 2011-10-19(수) 오후 12:44:57
[D i a r y]   외로워? 2011-10-17(월) 오후 12:33:35
[D i a r y]   나의 상체운동 기준은? 2011-10-10(월) 오후 5:47:11
[D i a r y]   과연 우리 학부모들이 극성인것일까? 2011-10-05(수) 오후 9:25:07
[D i a r y]   맨토(Mentor)? 2011-10-03(월) 오후 6:32:36
[D i a r y]   미래를 볼 수 있는 능력이 필요해.. 2011-09-27(화) 오후 12:28:11
[D i a r y]   에이~ 개놈들.. 2011-09-26(월) 오후 5:55:13
[D i a r y]   젠장 몇개월만 버텨줄것이지.. 쩝 2011-09-25() 오후 6:41:31
[D i a r y]   에휴 술땡기는데.. 2011-09-23(금) 오후 4:35:21
[D i a r y]   나는 몰랐음..(비행기 관련) 2011-09-21(수) 오전 12:58:30
검색 : Page : 이전 ....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