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가능한건가?(유성기업)
  '주야간 업무를 주간 2교대 업무로 바꿔달라 이러다 힘들어서 못 살것다~!'인데..
매주 교대 하지 말고 월단위 또는 분기(3개월)..등 길 기한으로 교대 하면 안되나? 주단위 교대하면 몸이 남아나지 않을텐데 -.,-;;

뭐 어찌됬던 아침 6시부터 자정까지 2교대가 골자인데..
결국 골자는 주간 2교대가 아닌듯 싶다.

노측 주간2교대, 임금 보존
사측 주간2교대 가능, 임금 보존 불가 또는 기존 생산량 보존

도요타가 노동자들에게 주간 2교대 하고 슬로건이 '졸라 많이 만들자'로 바뀌면서 여럿 죽어나가고 제품 허술해져서 사회문제가 되더만..
이들역시 임금보존은 하지 않았는데..

참고로 유성기업 임금의 연봉에서 공제금 뺀 후 3900만원(일부 이상한 놈들이 7천만원이라던데 실제론 아니라고 함)
뭐 사실 실 수령액 39백만원이 적은 액수는 아니다만 노동강도를 생각하고 현 물가 수준이나 현황을 보면
부귀영화는 신의 영역일뿐 그들은 그냥 살아갈뿐이다.(가정이 있을경우)

어찌됬던..
두가지(노동시간과 임금)를 모두 요구하면 사측에서 수용가능할까?
노조는 그렇게 우기면 될거라 생각하고 우기는것인지..

임금은 시간제이니 어느정도 줄어들겠지만 일단 주간2교대를 성사 시킨후에
한 1~2년쯤 지나서 임금 타협을 하면 될것을
(물가가 가파르게 오르고 있기때문에 시간이 어느정도 지나면 어느정도 타협이 가능할거 같긴 한데.)

'난 일도 하기 싫도 돈도 적게 받기 싫어~'라고 하면
현행에서 사측이 들어줄 턱이 없지 않은가.. 쩝쩝쩝

왜케 울나라 현노조들중 일부는 여러가지를 한번에 통과시키려 하는지..
결국 진짜 노동자들만 죽어나고 있지 않은가.. 젠장

젠장 지들이 무슨 정치인들 마냥 4년마다 바뀔수 있는 위험한 자리도 아니고
단박에 많은걸 하려고 발버둥 치는지 모르겠다.

씨브럴 어떤 회사는 노조도 없어서 사측에서 온갖 지랄을 하는데도 노동자들이 아무말도 못하고 묵묵히 뒤에서 1818만 하고 있길래
신고좀 해주려고 노동부 사이트 들어갔더니 이 새끼들은 신고하는걸 왜케 어렵게 만들었는지.. 젠장..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D i a r y]   Organic? 2011-08-03(수) 오후 10:17:39
[D i a r y]   국민수준? 2011-08-02(화) 오후 3:31:45
[D i a r y]   아우~ 짱나.. 2011-08-02(화) 오후 2:48:04
[D i a r y]   >가능한건가?(유성기업) < 2011-07-28(목) 오후 5:31:36
[D i a r y]   취미는 신선함을 만든다. 2011-07-27(수) 오후 12:03:06
[D i a r y]   운동의 부작용? 2011-07-26(화) 오전 11:12:22
[D i a r y]   기분(氣分)의 문제 ..[2] 2011-07-24() 오전 11:19:09
[D i a r y]   여성파워 짱~! 2011-07-20(수) 오전 10:46:22
[D i a r y]   고래싸움에 빙신 될거 같은 분위기.. 2011-07-14(목) 오전 10:37:50
[D i a r y]   발톱 깍다보니 생각나는 이성관.. 2011-07-05(화) 오후 2:08:01
[D i a r y]   이런 설비가 맞는건가? 2011-07-01(금) 오후 2:08:59
[D i a r y]   나도 이러한데.. ..[1] 2011-06-24(금) 오후 7:07:39
[D i a r y]   난 변태(성관련 아님)인가? 2011-06-22(수) 오후 12:50:32
[D i a r y]   으~ 또 다른 복병등장 2011-06-13(월) 오후 2:27:24
[D i a r y]   백수 되니까 예전엔 몰랐던 귀찮은 품목들.. 2011-05-31(화) 오후 1:14:58
[D i a r y]   안쓰럽다(채식) 2011-05-30(월) 오후 5:09:15
[D i a r y]   천년전 지금에서 오늘의 지금을 보면 2011-05-26(목) 오후 2:39:39
[     시    ]   빈자리 2011-05-23(월) 오후 5:41:09
[D i a r y]   나만의 닉네임 2011-05-23(월) 오후 12:48:41
[D i a r y]   고급음식 2011-05-20(금) 오후 4:45:28
검색 : Page : 이전 ....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다음




Copyright 2003 (c)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www.kimjongho.co.kr www.kimjongho.kr